콘텐츠목차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5600081
한자 和順西酉里恐龍-化石産地
이칭/별칭 화순 서유리 공룡 화석지
분야 역사/전통 시대,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유적(일반)
지역 전라남도 화순군 북면 서유리 산 147-5
시대 선사/선사
집필자 허민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99년 7월 8일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 전남 대학교 한국 공룡 연구 센터에서 기초 학술 조사 시작
발굴 조사 시기/일시 1999년 10월 6일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 전남 대학교 한국 공룡 연구 센터에서 기초 학술 조사 완료
문화재 지정 일시 2000년 5월 8일연표보기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전라남도 기념물 제180호로 지정
개축|증축 시기/일시 2001년 3월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복원 시작
개축|증축 시기/일시 2001년 8월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복원 완료
특기 사항 시기/일시 2002년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유네스코 세계유산 잠정 목록으로 등재
문물 지정 일시 2007년 11월 9일연표보기 -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천연기념물 제487호로 지정
현 소재지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 - 전라남도 화순군 북면 서유리 산 147-5 일대[위도 35° 10′ 00″, 경도127° 05′ 30″]지도보기
성격 유적
면적 33,532㎡
소유자 국유|사유
관리자 화순 군수
문화재 지정 번호 천연기념물 제487호

[정의]

전라남도 화순군 북면 서유리 일대에서 발견된 다양한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

[개설]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는 소형 육식 공룡 발자국·대형 육식 공룡 발자국·용각류 초식 공룡 발자국·규화목 및 식물 화석이 다수 발견된 곳이다. 노출된 5개의 지층에서 발견되었으며, 1,800여 개의 공룡 발자국과 70여 개의 보행렬이 발견되었다. 발자국은 대부분 수각류[이족 보행을 한 용반류 공룡]에 속하며 특히 소형 수각류가 주를 이루고 있다. 2007년 11월 9일 천연기념물 제487호로 지정되었다.

발견된 대부분의 발자국이 보행렬을 이루고 있는데, 일부는 50m의 보행렬을 보인다.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능주 분지에 속하며, 능주 분지는 분지 응회암과 용암류, 화산암질 역암과 표생 쇄설암으로 구성된다. 칼륨-아르곤[K-Ar] 연대 측정법으로 측정한 결과 절대 연령은 백악기 후기로 측정되었다. 다각형의 건열과 연흔이 흔히 산출되었고, 응상 범람으로 생성된 세립질 사암-실트암-이암이 우세한 것으로 보아 이 지층이 호수 주변의 퇴적층이었던 것으로 보고 있다.

[위치]

화순군의 북서쪽에 위치하며, 행정 구역상 전라남도 화순군 북면 서유리 산 147-5번지 일대에 속한다. 교통은 광주광역시에서 국도 15호선을 따라 동광주 톨게이트에서 호남 고속 도로 하행선으로 이동한다. 호남 고속 도로 옥과 인터체인지에서 국도 29호선으로 이동하다가 다시 지방도 887호선으로 길을 바꾸어 이동하면 오른쪽에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가 나타난다. 이 경로를 이용할 경우 광주광역시에서 화순 서유리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까지는 약 50분 정도가 소요된다. 화순 금호 리조트와 인접해 광주역에서 화순 금호 리조트 셔틀버스를 이용하는 방법도 있다.

[형태]

다른 지층 또는 반사면과 충분히 구분될 수 있는 특성을 가져 대비의 표준이 될 수 있는 지층 또는 반사면을 열쇠층이라고 한다. 채석 과정으로 드러난 인위적인 5개의 열쇠층에 1,800여 개의 공룡 발자국과 70여 개의 보행렬이 확인되었다. 다각형의 건열과 연흔이 흔하게 산출되며 소형 육식 공룡 발자국·용각류 초식 공룡 발자국 등이 분포한다. 특히 소형 육식 공룡 발자국의 보행렬이 뚜렷하게 나타난다. 발자국들은 미끄러졌거나 불완전한 형태를 보이며 보행렬들이 한 지점에서 사방으로 퍼지는 형태를 보인다. 이는 대형 포식자의 접근이 소형 육식 공룡들의 이동에 영향을 준 흥미로운 형태이다. 공룡 발자국이 드러난 길 주변에는 사암과 이암이 얇은 층으로 번갈아 쌓인 형태의 퇴적층이 드러나 있다.

[현황]

지층은 자연적인 풍화와 침식 작용에 의해 서서히 지표에 노출된 다른 공룡 화석지들과 달리 채석 과정에서 노출되었다. 지하에 있던 암반이 채석으로 인해 갑자기 지표에 노출될 경우 달라진 환경에 의해 풍화·침식 작용이 촉진되어 화석지의 훼손이 우려된다는 한국 공룡 연구 센터의 보존 연구에 따라 직접적인 접근을 막고 관찰·안내판·설명판 등을 설치해 보존하고 있다. 또한 멀리 있어서 잘 보이지 않는 공룡 발자국 화석들은 모형[레프리카]을 제작해 화석 산지 앞에 전시하고 있다.

[의의와 평가]

다양한 크기의 육식 공룡[수각류]과 연장성이 매우 긴 육식 공룡 보행렬들이 특징적이며 빠른 속도로 진행하는 공룡들의 격동적인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타 지역과 비교해 볼 때, 단일 열쇠층에서 국내 유일의 육식 공룡의 보행렬과 밀집성은 공룡의 이동 속도와 가속도 등의 고생태 환경을 유추하는데 중요한 자료가 되며, 육식 공룡의 산출이 많지 않은 국내 공룡 화석에 중요한 학술적 자료다. 특히 전라남도 내륙 지방에서 처음 발견된 공룡 발자국 화석 산지로 가치가 매우 크다.

[참고문헌]